13201144 エントリを集積

本システムについて
本技術について



updatenews @ hr.sub.jp
TOP PAGE











newsplus summarization

Amazon レビュー summarization

価格.com summarization

アットコスメ summarization

食べログ summarization

楽天レビュー summarization

TSUTAYA レビュー 要約

じゃらん レビュー 要約



Splog Filter



最新 24時間         急減少ワード         cyclic        
  インターネット ( 651 )     ニュース ( 2876 )     アニメ ( 2209 )     コンビニ小売 ( 477 )     スポーツ ( 2818 )     映画 ( 1746 )     ゲーム ( 1649 )     芸能 エンタメ ( 1206 )     政治 国際 ( 2239 )     飲食 ( 1327 )     音楽 ( 3516 )     ドラマ ( 1679 )     ハードウェア ( 496 )     ソフトウェア ( 212 )     医療 健康 ( 707 )     時季 ( 1104 )     テクノロジー ( 460 )     自動車 ( 428 )     ビジネス 経済 ( 1300 )     ファッション ( 460 )     書籍 ( 938 )     漫画 ( 1267 )     番組 ( 737 )     料理 ( 847 )     家電 ( 154 )     レジャー ( 1161 )     学術 科学 ( 469 )     地域 ( 1443 )     フレーズ ( 277 )     コスメティック ( 212 )     自然 ( 1160 )     ファンシー ( 157 )     お笑い ( 463 )     趣味 ( 234 )     学校 ( 402 )     ギャンブル ( 1081 )     アート 芸術 ( 188 )     生活 ( 266 )  



    イ・ジュンギ

    ドラマ 関連語 韓国ドラマ イ・ドンゴン チュ・ジフン
    • HERO第10話内容記事・・・追加
      [イ・ギョンホ記者sky@tvdaily.co.kr] イ・ギョンホ記者sky@tvdaily.co.krイ・ギョンホ記者の他の記事見ること

    • HERO第6話 あらすじ詳細
      [イ・ギョンホ記者sky@tvdaily.co.kr] [티。이데일리=。。호 기자] 이준기와 윤소이가 알콩달콩 데이트로 커플을 예감을 들게 했다. 지난 3일 방。된 mbc 드라마 ‘히어로’에서 도혁(이준기)은 부。의 죽음이 단순한 。。소니 사고가 。님을 알게 됐다. 이에 도혁은 믿었던 용덕(。。식)을 자신의 부모를 살해한 。인으로 오해, 분。하며 괴로。했다. 혼란스러움과 괴로운 마음으로 재인(윤소이)을 찾아간 도혁은 사건의 。조사 여부를 확。했다. 공소시효가 지나 법적으로 손 쓸 방법이 없는 것에 도혁은 괴로움을 감추지 못했다. 도혁은 이날만큼은 진지한 모습으로 재인과 마。했다. 그동안 두 사람은 서로 티격태。했던 사이. 도혁은 재인에게 속내를 털어놓았고, 재인은 도혁을 진。어린 마음으로 위。했다. 도혁과 재인은 서로 통하는 가슴 아픈 사연을 가지고 있었다. 또한 도혁과 재인은 각각 기자와 경찰이었던 아버지를 동。해 같은 직업을 선택한 공통점도 가지고 있었다. 이 일을 계기로 도혁과 재인의 사이는 한 。짝 가까워졌다. 도혁과 재인은 이날 방송에서 알콩달。한 데이트 시간을 보내며 。중 러브라인을 예。케 했다. 두 사람은 오락실에서 풋。한 모습을 선보였다. 또한 재인은 좋아하던 해성(。기준)이 대。일보 그룹 딸 。경(。주아)과 약혼식을 하자, 실。감에 빠지게 됐다. 재인은 이미 해성이 。경과 사귀는 사실을 알고 있었다. 이에 도혁은 재인에게 “그거 알아요?”라고 운을 띄운 뒤 “。재인 。장님, 강해성 같은 。한테 아까운 사람이라는 거”라는 말로 그녀를 위。했다. 도혁과 재인은 서로의 아픔을 위로하며 힘을 。어주는 등 따뜻한 장면을 연출했다. 이런 장。들이 앞으로 두 사람의 。중 러브라인을 예상하게 했다. ‘히어로’가 방송을 거。하면서 등。인물들의 。등이 하나 둘 。물리며 。중 긴장감을 높이고 있다. 이에 시청자들의 관。과 기대도 한층 높아지고 있다. ‘히어로’ 시청。。。판에는 ‘두 사람 기대된다’, ‘이제 러브라。까지! 기대된다’라는 시청자들의 응원도 이어졌다. [。。호 기자 sky@tvdaily.co.kr ]

    • HERO 第11話・・・内容記事ハイブリッドカップル誕生?!
      [チェ・ジュニョン記者issue@tvdaily.co.kr /映像=ディッシュ風ネズミ] 記事情報提供news@tvdaily.co.krチェ・ジュニョン記者の他の記事見ること [티브이데일리=。。용 기자] ‘히어로’ 이준기와 윤소이가 ‘。。 앤 。머’라는 。。을 얻었다. 이준기와 윤소이가 mbc 수목 미니 시리즈 ‘히어로’에서 。。。옹 다。던 。。에서 。떡 호흡을 자랑하는 환상의 파트너로 활약을 펼치며 시청자들의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가운데 ‘진주 커플’에 이어 ‘。。 앤 。머’라는 새로운 커플 。칭(?)을 。어 화제가 되고 있다. 이들 ‘。。 앤 。머’의 탄생은 어제 방송된 ‘히어로’ 11부에서 재인(윤소이 분)이 정。。분 취소 소식과 。。의 대질조사 。가 소식을 가지고 용덕일。에 찾아오면서 시。됐다. 소식을 듣고 적당히 환호하다 그친 나머지 사람들과 달리 주위 시선 。。。없이 。。。。쩍 。며 。담 을 주고。던 도혁과 재인의 모습을 。아하게 지켜보던 용덕일보 기자들은 “이거 。。 앤 。。가 따로 없。만”, “。。들 미쳤어”를 。발하며 새로운 ‘。성 。。 앤 。머’를 탄생 시킨 것. 특히, 지난 주 。재와 조사를 하며 。동 플레이를 펼。던 두 사람은 ‘이번 일이 해결되면 좋은데 가자’는 도혁의 말에 ‘좋은 사람。랑 있으면 좋은。지’ 라고 말하는 재인과, 새로운 아이디어를 。며 격려하는 재인에게 ‘거 。。도 잘하고 말이야, 。。도 잘하고 말이야’라고 말하며 。。(?)하게 쳐다보던 도혁의 눈빛이 。상치 않은 。짐을 보였다. 이어 11부에서는 재인의 。교 가득한 컬。링 선물, 놀。터에서 헤어지며 。。。쩍 ‘안 바래다줍니까?’하는 재인과 ‘알았어~ 바래다줄게~’하며 뒤늦게 행동하는 도혁의 연애。보다운 모습 그리고 귀여운 커。。까지 맞추고 ‘자기야~’도 。。치 않는 커플 변신 。。까지 더해지면서 이들의 러브라인이 더욱 。。전을 보이고 있다. 이날 방송이 끝나고 게시판에는 “도혁。랑 재인이 。。。。쩍 。며 좋아하며 。。 앤 。머 커플 。。할 때 너무 귀여웠다.”, “일도 하고 연애도 하는 。。한(?) 진。커플!!”, “진。커플 실체는 。。의 고수들 인 듯~”, “。근히 적극적인 재인과 연애。짜 도혁이의 티격태격하는 모습이 귀엽고 。。다!”. “커。룩 입으니까 사랑스런 신。부부 느낌”, “도혁。랑 재인이는 놀。。만 가면 핑。빛 라인이 。。。 솟아나는 것 같다” 등의 소감을 전하며 알콩달콩 만들어 가는 두 사람의 러브 라인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히어로’의 제작사의 한 관계자는 “드라마 속 러브라인이 주는 뜨겁고 열정적인 사랑도 있겠지만 도혁과 재인 커플에게서 느껴지는 따뜻함이나 두근거림, 설레임 그리고 눈에 보이는 것이 아닌 마음과 마음을 통해 진심을 전하고 받아들이는 것처럼 주인공들의 가지고 느끼는 작은 마음 하나하나를 시청자 여러분들이 함께 。。해가는 것이 ‘히어로’가 가진 또 다른 매력이라고 생각한다.”고 전했다. 한편, ‘히어로’ 11회에서는 대질조사에서의 진술을 。복으로 다시 원점으로 돌아간 사건과 ‘최일두(최정우 분)회장 。는 일을 그만。라’고 。고 하는 해성(엄기준 분)을 이상하게 느낀 도혁은 재인과 함께 신。부부로 。장, 해성의 。가 운영하는 식。을 찾아가 해성의 아버지가 15년 전 대。건설 。개발 당시 。。원들을 。수한 사실을 。로하려다 공칠성에게 맞고 。병으로 。。했다는 사실과 과거 도혁의 아버지가 。재하던 。개발 기사의 인물이라는 사실을 알게 되면서 그동안 。일에 가。졌던 해성의 실체가 드러나 앞으로의 전。에 대한 기대감을 더했다. 대세일보가 。력을 。두르고 진실을 。을수록 。。력을 。。시키며 。요한 。재를 이어 가던 용덕일보 앞에, 그동안 。재를 하며 。。。던 불법적인 과。들을 이유로 。。의 。수수。과 。찰 。두 。령이 떨어지며 또 한 번의 고비를 예고해 관심이 더해지고 있는 mbc 수목 미니시리즈 ‘히어로’는 24일 밤 9。55분 12회가 방송된다. [。。용 기자 issue@tvdaily.co.kr / 영상=디시 바람。]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용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HERO 第11話・・・内容記事真実を正す時代のヒーロー
      [イ・ギョンホ記者sky@tvdaily.co.kr] 記事情報提供news@tvdaily.co.krイ・ギョンホ記者の他の記事見ること 티브이데일리=이경호 기자] 사회 。。리에 。서는 이준기의 열。 기자 정신이 히어로의 모습을 연상시켜 이목을 집。시킨다. 23일 방송된 mbc 수목 미니시리즈 ‘히어로’에서는 진도혁(이준기)이 대。그룹 회장 최일두(최정우)와 진。。방이 계。됐다. 도혁은 p마담 박수정(최수린) 사장의 아들 한。이의 。사 살인 사건에 。범을 밝。기 위해 。질긴 기자 정신을 발휘했다. 도혁을 비。한 용덕일보 기자들은 대질 조사를 위해 담당 검사 。。에 。。다. 그들의 。질긴 노력에 결국 공칠성과 오동기의 대질 조사가 이。졌다. 이에 도혁과 용덕일보 기자들은 。 듯이 기。했다. 하지만 이를 기。할 틈도 잠。뿐. 공칠성은 대。그룹 강해성(엄기준)에 의해 풀。나게 되고, 이에 도혁은 화가 。밀어 올랐다. 。력 앞에 진실이 자꾸만 。。러지로 떨어지는 것에 도혁은 。이 빠졌다. 도혁은 이에 굴하지 않고, 진실 。。치기에 박차를 。했다. 도혁은 기자로서 자신이 할 수 있는 것, 기사로서 세상에 진실을 알리려고 。。。。했다. 또 주재인(윤소이)도 경。로서 。력에 。기 보다는 거。에 얼。진 세상을 바로 잡기 위해 도혁의 든。한 지원군으로 활약했다. 이날 진실을 바로잡으려는 도혁의 모습은 외로운 싸움을 벌이는 시대의 히어로라 할。했다. 극중 사회의 。。리와 。력에 감。지는 。곧은 진실을 알리려는 자 도혁. 결코 쉽지 않은 싸움이기에 그의 활。과 노력이 더욱 돋보였다. 한편, 도혁은 대。그룹 회장 일두의 뒤를 。내면서, 해성의 진실을 알게 됐다. 해성은 과거 일두의 대。건설의 지。개。의 。。장을 맡았던 。규현의 아들이었던 것. 。규。은 의문의 。。을 한 인물로 도혁의 아버지와도 。관이 된 인물. 이는 도혁이 。。에 의문점으로 적어 놓은 것. 이에 도혁은 해성을 찾아가 “최일。와 공칠성에게 복수라도 하려는 거야?”라고 했다. 강해성의 비。이 밝혀지며 ‘히어로’는 이제 。라。드에 。입하게 됐다. 도혁은 해성의 비밀을 알게 돼 대。그룹과의 싸움이 새로운 。면을 。게 됐다. 향후 어떤 도혁과 해성의 대。도 지금까지의 。。와는 달라질 전망이다. 。회 극중 긴장감을 오르내리는 ‘히어로’. 사회 。。리와 。서는 도혁과 용덕일보 기자들의 열。 기자 정신이 시청자들의 공감을 。으며 관심을 받고 있다. 따라서 진실을 알리려는 자와 진실을 。으려는 자의 싸움에 지속적인 관심과 기대가 。。릴 것으로 전。된다. [이경호 기자 sky@tvdaily.co.kr ]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경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HERO 第14話内容記事・・・ボコボコドヒョク?!
      [イ・ウンジ記者free@tvdaily.co.kr]

    • HERO 第12話・・・・内容記事”チルソンの謎の死”
      [イ・ギョンホ記者sky@tvdaily.co.kr] 記事情報提供news@tvdaily.co.krイ・ギョンホ記者の他の記事見ること   [티브이데일리=이경호 기자] 이준기를 。번 분。케 하던 공칠성이 자。로 죽음을 맞아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자아내게 했다. 24일 방송된 mbc 수목 미니시리즈 ‘히어로’에서는 도혁(이준기)과 용덕(백윤식) 그리고 용덕일보 기자들이 。。 자금 。세 혐의로 검。에 압수수색을 당했다. 용덕일。의 끈질긴 。조사에 대세그。의 방。공작. 이에 용덕일보는 또 위기를 맞았다. 도혁과 용덕일보 기자들은 。。 자금 。세 혐의를 부인했지만, 검。은 이를 믿지 않았다. 검。은 도혁에게 。무。。식의 。。을 강요하고 。。가 누。。며 。물었다. 이를 지켜보던 용덕은 。。가 자신이라며 도혁과 용덕일보 기자들을 놓。달라고 했다. 다。히 이들은 재인(윤소이)의 도움으로 신。법을 。반한 부분을 제외하고는 모두 。혐의 처리를 받고 풀。났다. 또한 도혁과 용덕일보 기자들은 개인 주머。를 터는 등 。。。。해 난관을 뚫고 。갔다. 특히, 이날 방송에서 공칠성(주。모)은 용덕일보가 계속해서 위기를 。면하자, 최후의 수단으로 재인을 납치하기에 。。다. 칠성은 대세그룹 회장 최일두(최정우)가 자신을 믿지 못하자 이 같은 일을 。인 것. 칠성의 。조하고 。박한 。정을 잘 드러낸 。목. 칠성은 해성(엄기준)이 일두에게 일부러 。근한 것이며, 복수를 할 거라고 말했다. 일두는 이를 믿지 않았고, 재인의 수사와 용덕일。의 기사에 마음을 。인 칠성은 。급한 마음에 일두와 해성에게 전화를 。지만, 연락이 되지 。자 도망을 결심했다. 도혁과 재인은 칠성을 잡기 위해 일두가 있는 。거 사무소로 달려가지만, 칠성이 。었다는 소식을 전。듣고 충。에 빠졌다. 칠성의 사인은 다름 아닌 자살. 。지에 。린 칠성이기는 하지만 몸을 。。려 했던 칠성이기에 그의 자살이 의문을 남。게 됐다. 칠성의 죽음으로 ‘히어로’는 또 한 번 극중 。전을 맞게 됐다. 매회 。전에 。전을 거듭하며 ‘。전 드라마’가 된 ‘히어로’. 이제 칠성의 죽음이 극중 전개에 새로운 전。점이 되어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시키고 있다. ‘히어로’ 시청자는 이번 칠성의 죽음에 ‘의문의 자살’, ‘。살인 것 같다’, ‘해성이 。。인가?’ 등의 。。을 하고 있다. 칠성의 죽음으로 인해 도혁이 알리려고 하는 진실은 한걸음 뒤로 。러서게 됐다. 이에 앞으로 도혁이 어떤 방법으로 대。하게 될지 。추가 주。된다. 회를 거。할수록 극중 재미를 더해가는 ‘히어로’. 이에 이준기의 열연과 사회 부조리에 。선다는 약자의 상황이 시청자들의 공감을 얻고 있는 중이다. 앞으로 어떤 방식으로 시청자들에게 。。함과 기쁨을 。지 시청자들의 관심과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이경호 기자 sky@tvdaily.co.kr ]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경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イ・ジュンギ コサとファッションショーの顔2つ
      [ティブイデイルリ=弔意紙記者young@tvdaily.co.kr] [t。포토] 이준기, 패션쇼 。。하는 강렬한 눈빛 [tdフォト]イ・ジュンギ,ファッションショー観覧する強烈な目つき ・・・・・・・・・・・・・・・・・・・・・・・・・・・・・・・・・・・・・・・・・・・・ それから前日に競馬場で行われた時のフォトですね


最近みた言葉
関連語





    楽譜 共有     研究開発